• 강행돌파! 아이폰 & 아이패드 프로그래밍

  • 강병우 지음

  • 임베디드 & 모바일 시리즈 _ 011
  • ISBN: 9788992939522
  • 22,000원 | 2011년 01월 31일 발행 | 304쪽



아이폰 앱을 개발하고 싶은데 무엇부터 시작해야 할지 몰라 망설인다면 주저하지 말고 이 책을 선택해도 좋다. 가벼운 마음으로 아이폰 앱 개발에 뛰어들었지만 난생 처음 보는 개념들에 부딪혀 무거운 마음으로 개발을 접어야 했던 경험이 있다면 이 책은 여러분에게 새로운 돌파구가 될 것이다.

아무리 시대가 바뀌어도 Objective-C와 iPhone SDK를 이용한 근본적인 개발 방식은 크게 바뀌지 않을 것이다. 그런 측면에서 이 책에서는 iOS 4.x뿐 아니라 계속 업그레이드되는 차기 버전에서도 당황하지 않고 대처할 수 있게 근간이 되는 부분도 자세히 해설하고 있다. 또, 이 책에서 다루는 내용은 Cocoa 기반의 맥 OS X용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때 충분히 응용 가능한 기본기를 익히는 데도 도움될 것이다.

현재 시중에 나와 있는 개발 관련 서적과 비교해 이 책이 돋보이는 점은 바로 저자의 재치 있는 비유와 유머 감각이다. 이는 독자가 책에 쉽게 빠져들어 책을 꼭 완독할 수 있게 유도하며 내용의 이해를 돕는다. 어려운 내용과 무성의한 예제 코드에 지친 개발자에게 이 책은 신선함으로 다가갈 것이다. 실제로 저자는 '전혀 지루하지 않게 읽다 보면 저절로 고급 개발자가 되는 책'을 목표로 이 책을 썼다.

쉽고 친절한 아이폰, 아이패드 앱 개발 개념서

아이폰과 아이패드 앱을 개발할 때 반드시 짚고 넘어가야 할 기초 상식과 개념을 콕콕 집어서 쉽게 풀어 쓴 책입니다. 실제로 갖가지 주제의 앱을 만들어 보면서 자연스럽게 고급 개발자로 발전해 나갈 수 있게 해주며, 깊이 있는 내용을 설명하고 있음에도 초보 개발자도 금방 이해할 정도로 쉽게 풀어 쓴 것이 특징입니다. 예제로 개발하는 앱도 기초적인 것에서부터 점점 제법 난이도가 있는 앱까지 다양하게 다루고 있으며, 개발 과정에서 발생하는 각종 오류의 원인에 대해서도 자세히 알려줍니다. 또한 저자가 해외에서 다년간 개발을 진행하면서 익힌 요긴한 개발 팁도 다양하게 소개하고 있어 이론만이 아닌 실제 개발에 활용하는 데도 전혀 손색이 없는 개발 지침서이기도 합니다. 특히 앱스토어의 심사 과정을 경험하면서 쌓은 노하우를 비롯해 기획∙디자인 같은 주제에 관한 아낌없는 조언은 학생에서부터 실무 개발자까지 폭넓은 층에게 도움될 것입니다.

  • 아이폰과 아이패드, 아이팟 터치 앱 개발을 시작하는 분을 위한 입문서입니다.
  • 모든 것에는 존재 이유가 있습니다. 특히 아이폰 애플리케이션의 코드 한 줄 한 줄에는 저마다 특별한 존재 이유가 있습니다. 이 책에서는 아이폰 애플리케이션 코드를 쉽게 이해할 수 있게 하나하나 친절히 설명합니다.
  • Objective-C 언어로 개발하는 것이 기존 개발 방식과 너무 달라 보인다고요? 그렇다면 처음부터 차근차근 개념부터 잡아갑시다! 개념을 잡는 것이 실력을 높이는 지름길입니다. 완전 초보라도 즐겁게 따라 하며 책을 읽다 보면 어느새 드넓은 iOS 세계의 어떤 문제도 강행돌파할 지혜가 생깁니다.
  • 개발에 필요한 코드 말고도 저자가 수년간 아이폰 앱 개발의 최전선에서 쌓아온 디자인 및 앱스토어 심사 등에 관한 실전 노하우를 듬뿍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한 쉽게 풀어 쓴 이론, 꼼꼼한 해설, 재치 있는 문장은 독자가 신나고 재미있게 개발에 익숙해지게끔 도와줍니다.

강병우(姜秉佑)

미국 캘리포니아 Santa Monica College를 졸업한 후 일본에서 수년간 동경해상보험 401K 연금 시스템의 컨설팅•개발 등 보안 시스템과 관련한 다수의 금융권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2008년부터 본격적으로 아이폰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뛰어들어 FEYNMAN Co., Ltd 등 일본의 톱 레벨 아이폰 애플리케이션 개발사에서 기획 및 개발책임자로 활동했으며, 동시에 한국 및 미국 시장을 겨냥한 마케팅을 담당했다. 2010년 한국의 아이폰 출시에 맞춰 귀국해 현재 인디 앱 개발자 겸 코드캠프 등의 대표강사 및 기술자문으로 활동 중이다. St.Cocoa 연구소를 운영하며 기술 개발 및 정보를 공유하고 있다.

Open GL ES 등을 이용한 3D앱부터 OpenAL과 MatLab 툴을 이용한 사운드계 앱, 네트워크를 통한 실시간 일본 야구 중계 앱 등 수십 종의 다양한 앱 개발에 참여했으며, Three20 등을 이용한 일본 그라비아 아이돌의 화보집 제작에도 다수 참여한 바 있다. 귀국 후 작은 소규모 프로젝트부터 대기업용 엔터프라이즈 앱 개발 프로젝트, 여러 금융권 프로젝트 등 폭넓은 범위의 프로젝트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좋아하는 말은 '꿈은 누가 정해주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정하는 것'.

아침에 마시는 코코아 한 잔과 자기 전에 꼭 먹는 각종 초콜릿에서 삶의 보람을 느끼며, 세계 각지의 맛있다고 하는 것과 맛있어 보이는 것은 꼭 먹어보는 미식가이다. 위스키와 칵테일 매니아이기도 하다.

 

옮긴이 글

pragma mark = 환영합니다! =

안녕하세요?!

먼저 『강행돌파! 입문자를 위한 아이폰 & 아이패드 앱 개발』이라는 긴 제목의 책을 읽어주시는 개발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누구나 아이폰을 처음 접할 때는 신기함과 경이감을 느꼈을 것이고, 개발자로서 '나도 언젠간 멋진 아이폰 앱을 만들고 말 거야!'라는 생각을 다들 하셨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아이폰 앱을 개발하려는 많은 분들이 아이폰 앱 개발의 진입 장벽이 그리 만만하지 않다고 느끼셨을 것입니다. 우선 개발을 위해 Mac을 구입해야 하고, 거의 들어보지 못했던 Objective-C라는 언어와 Cocoa Framework에 관한 심도 있는 지식이 필요하다는 데 많은 분들이 놀라움과 아쉬움을 느끼셨을 듯합니다. Objective-C는 C 언어와 문법이 상당 부분 다르고, 아이폰 앱에서 C 언어를 사용할 수 있다고 해도 Cocoa Framework에 올바르게 접근하려면 Objective-C를 익히는 방법밖에 없습니다. 그리고 써본 적도 없는 개발 툴인 Xcode와 어디에 쓰는 물건인지도 헷갈리는 Interface Builder, 겉모습은 폼 나는데 쓰는 법은 도통 모를 법한 Instrument Tool, 복잡하게 생긴 Debugger와 같은 툴에서 또 한 번 좌절하게 됩니다. 그래서 먼저 현재 나와 있는 수많은 책에서 아직까지 파악하지 못한 기초 지식과 원리, 그리고 각종 툴 사용법을 친절히 소개하는 책을 쓰고자 했습니다.

그리고 코드의 일부분만 소개하고 있어 입문자가 코딩하면 에러만 나고 실행은 되지 않는 황당한 경우가 생기지 않게 노력했고 중복되지 않는 선에서 최대한 각 코드에 설명을 덧붙였습니다. 부디 기초부터 차근차근 개념을 익혀서 훌륭한 개발자가 되는 데 도움되면 좋겠습니다. 개발하다가 궁금한 사항이 생기면 애플 개발자 포럼에 질문하시거나 다양한 커뮤니티 사이트, 혹은 St. Cocoa 연구소로 연락주시면 성심성의껏 답변해 드리겠습니다. 이 책을 보시다가 코딩 샘플을 직접 확인하고 싶으실 때는 www.stcocoa.com에 접속하시면 각 장의 샘플 코드가 있으니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그 밖에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관한 각종 팁과 최신 뉴스도 동일 사이트에서 볼 수 있습니다.

앞으로 아이폰의 스펙과 기능은 나날이 발전할 것이며 iOS 또한 더욱 강력하고 다양한 기능으로 사용자와 개발자를 즐겁게 해 줄 테지만, 그것들의 근간이 되는 Cocoa Touch 프레임워크와 Objective-C 언어의 기본은 변하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므로 이 책이 특정 iOS 버전에 한정되지 않고 오랫동안 많은 개발자들에게 도움을 주는 책이 되었으면 합니다.

개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개발 자체를 즐기는 마음’이라고 생각합니다. 개발자 자신이 즐겁게 개발할 때 나오는 결과물도 사용자에게 더 많은 즐거움을 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또 하나 필요한 것은 겸손의 미덕이 아닐까 합니다. 아무리 실력이 뛰어나더라도 세계 도처에는 자신보다 뛰어난 개발자가 얼마든지 있다는 것을 자각하고 있어야 합니다. 또한 하루가 멀다하고 새로운 기술과 장비가 개발•발표되고 있으므로 현재에 안주해서 새로운 흐름을 놓치게 된다면 금방 도태될 수 있다는 점도 가슴속에 새기고 언제나 초심자의 마음으로 겸손하게 배워가는 자세를 잃지 않도록 해야 할 것입니다. 아이폰 애플리케이션의 세계뿐만이 아니라 어떤 분야에서도 자신의 일을 즐기면서 겸손하게 일하는 ‘장인’들의 아름다운 모습을 얼마든지 발견할 수 있습니다.

결국 초심자의 호기심과 열정으로 자신의 노하우를 공유하며 함께 즐겁게 개발해 나가는 것, 이것이 바로 진정한 엔지니어의 로망이 아닐까요?!

  • 01장 아이폰 & 아이패드 개발 준비
    • 1.1 아이폰에 대해
    • 1.2 아이패드에 대해
    • 1.3 아이폰 & 아이패드의 특징
    • 1.4 개발을 위한 Mac 준비
    •  
  • 02장 개발 시작하기
    • 2.1 Xcode란
    • 2.2 X-code의 커스터마이즈! X-Code, 이런 기능도 있다
    • 2.3 인터페이스 빌더
    • 2.4 Interface Builder를 커스터마이즈해 보자
    • 2.5 인스트루먼트
    • 2.6 인스트루먼트 툴의 커스터마이즈!
    •  
  • 03장 Jail Break
    • 3.1 Jail Break의 정의
    • 3.2 Jail Break의 보안상의 엄청난 위험성
    •  
  • 04장 iPhone, iPod Touch, iPad 앱 개발의 차이점
    •  
  • 05장 아이폰 & 아이패드 앱 개발 시작하기
    • 5.1 일곱 가지 템플릿
    • 5.2 리소스를 포함해 보자
    • 5.3 아이폰 앱의 개발 언어, Objective-C
    • 5.4 IBAction과 IBOutlet
    • 5.5 프로퍼티도 설정해 주는 당신은 친절한 신사
    • 5.6 UIButton, UILabel을 다루어 보자
    • 5.7 어? 실행이 안 되요!
    • 5.8 에러 메시지의 확인 방법과 종류, 그리고 메시지를 해석하는 법
    • 5.9 메모리 관리
    • 5.10 어? iPad용으로 개발했는데요?
    •  
  • 06장 메모장을 만들어 보자!
    • 6.1 UIView와 UIWindow
    • 6.2 스플래쉬 스크린과 아이콘을 넣어보자!
    • 6.3 리스트 화면에 그림과 글을 넣어보자.
    • 6.4 데이터를 관리하는 두 가지 다른 방법과 장단점
    • 6.5 애플은 당신을 위해 Plist Editor를 준비해 두었어요!
    • 6.6 졸지 마세요! 델리게이트만은 알아두셔야 합니다
    • 6.7 메모장 애플리케이션의 완성!
    •  
  • 07장 지도 애플리케이션
    • 7.1 지금 저는 어디에 있지요?
    • 7.2 지도 관련 델리게이트들
    • 7.3 지금 저는 어디에 있지요? 사용자 위치 표시
    • 7.4 말풍선 관련 클래스를 생성해 줍시다!
    •  
  • 08장 메일 애플리케이션
    • 8.1 메일 애플리케이션 (메일용 공개 프레임워크 소개)
    • 8.2 기본 발송 방법
    • 8.3 한계란 넘어서기 위해 있는 법! 또 다른 메일 발송법을 소개합니다.
    • 8.4 파일을 첨부해 보자
    •  
  • 09장 엔터테인먼트 애플리케이션
    • 9.1 mp3 파일을 재생해 보자
    • 9.2 미디어 파일 재생
    •  
  • 10장 팁 좀 주세요
    • 10.1 개발자용 팁
    •  
  • 11장 코코아 한 잔과 잡담
    • 11.1 iPhone OS는 정말로 폐쇄적인가?
    • 11.2 Android 모바일과 iPhone의 차이
  • 28쪽 2째줄

    버클릭할 ---> 버튼을 클릭할

  • 33쪽 밑에서 4째줄

    Xocde ---> Xcode

  • 47쪽

    오브젝트을 ---> 오브젝트를

    오브젝트이 ---> 오브젝트가

  • 54쪽 3째줄

    {{{커스터머이즈 ---> 커스터마이즈

  • 64쪽 밑에서 4째줄

    고민하는 하면서도 ---> 고민하면서도

  • 92쪽 맨 밑줄

    루프 ---> 루트

  • 113쪽 첫째줄

    코드로 ---> 코드도

  • 123쪽 2째줄

    네 모로 ---> 네모로

  • 149쪽 2째줄

    어느에 ---> 어디에

  • 180쪽 3째줄

    표시는 ---> 표시되는

  • 187쪽 9째줄

    대사으로 ---> 대상으로

  • 239쪽 5째줄

    본격적을 ---> 본격적으로

  • 274쪽

    오브젝트을 ---> 오브젝트를

도서 소개자료

관련 글